고아

페이지 정보

profile_image
작성자제니 조회 12회 작성일 2021-11-29 00:03:20 댓글 0

본문

듣고도 믿기 힘든 고아원에서 일어나는 충격적인 일

안녕하세요 여러분
오늘은 평생을 고아로 살아온 이형우님의 이야기를 들어보았습니다

인터뷰 문의:wodqod1234@gmail.com
문형우 : 인터뷰 해주셔서 정말 감사해요!!
꼭 알리고 싶었던 학대내용 이였는데 정말 감사해요!!
최근에 보육원 갔을때보니 시설이 많이 좋아지긴 했드라구여! 아직도 학대하는지 모르겠지만 이 영상으로 이런일 없으면 좋겠습니다.
저 잘못한게 많아서 있었던 아이들한테 정말 미안하고 조금이나마 반성하는게 이렇게 알리는거라고 생각했습니다!
그리고 후원자님들에게 매년 편지 보냈었는데 후원해주셔서 진심으로 감사드려요. 사실 그때 당시 살려주세요 라고 적고싶었지만 편지 쓰고 검사 맡아야해서 형식적으로만 적었네요! 얼굴본적은 없지만 후원해주셔서 감사드립니다!
학대내용은 더 많았는데 말 하는 재주가없어서... 짧게 저정도입니다!
시설 친구들이 영상보면 댓글로 적어주겠죠!
마지막으로 친엄마 이름 찾았습니다!
친엄마 만약 이글보면 연락줘 뭐라 원망안하고 만나서 이런저런 얘기좀 하쟈! 그게 끝이야!
용궁사tv오왕근 : 계속 여운이 남을 정도로 가슴이 아프네요
형우씨 얘기를 들으면서 느끼는게 많습니다
힘든 시간 이었을텐데 잘 견디고 이렇게 밝고 긍정적인 청년으로 성장한거 멋집니다
나중에 책도 내시고 꼭 성공 하세요
Be yourself : 나 아는 언니는 보육원에서 일하는데 본인 월급 대부분을 애들 학원비로 쓰고 걸핏하면 애들 뭐 사주고 그냥 평생 결혼안하고 애들 엄마로 살거라고 하더라. 그냥 나중에 자기 장례식장에 애들 한 열명만 와도 그거로 만족할거라고..이 언니같은 사람도 있긴해요..
호잇 : 고아원이 이런곳이구나 ㅠㅠㅠ
이런 내용을 이렇게 조근 조근 얘기하시다니...
멘탈도 훌륭하고 잘 견디고 커준거 너무 대단하고 고마워요. 넘 고생 많으셨어요!!!
이젠 행복하시고 꽃길만 걸으세요!!!
무지성 청년들 : 정말 힘드셨을 텐데...멋지게 이겨내신 모습이 자랑스럽습니다. 앞으로 좋은 일만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윤연선 - 고아


써니ᆞ : 목소리 청아하시고..노래 넘 좋아요..가사는 슬픈데..윤연선님 의 목소리는 넘 좋네요..잘듣고갑니다.
재용 오 : 너무 맑고, 무언가 끝없는 그리움으로, 그윽함의 미학으로 내 마음을 이끌어주는 목소리!

정말 좋습니다.
마하7 : 연선님의 청아하며 우울한듯한 목소리.
노래 정말 좋고 슬프고 눈물난다.
노래가사 같은 소녀가 없기를 빕니다.
CHUN SUNG PARK : 윤연선의 고아 잘 들었습니다. 좋은 음질의 곡 올려주서사 고맙습니다.
재석홍 : 슬프고아름다운명곡입니다.아련한 옛날옛적일을상기하게해주죠..

(감동사연) 고아 형제에게 떡볶이를 사주고 친절을 베푼 아빠 20년 후 아빠가 쓰러져 입원후 펼쳐진 믿기 힘든 기적에 오열했습니다/신청사연/사연라디오/칠썰/그썰/사이다사연

구독과 좋아요는 채널을 운영하는데 큰 도움이 됩니다!!!
신청사연과 실화사건을 읽어주는 라디오드라마입니다.

본 채널의 사연을 무단 복사하거나 재편집후 업로드 하는 행위는 유튜브 저작권 신고 및 법적 조치를 취하고 있습니다.
COPYRIGHT ⓒ 썰사남 ALL RIGHTS RESERVED
사연을 보내실 곳은 sulsanam@kakao.com
방송에 적합하지 않는 사연은 영상 제작할 수 없음을 알려드립니다.

*사연에 등장하는 인물들은 모두 가명입니다.
후리지아 : 15000원이 준 기적이네요
어렸을땐 아버지가 커서는 준혁이가
너무 감사하네요 어려운데 잘커준
준혁이 덕에 아버지가 빨리 건강해지면
좋겠어요 앞으로도 효도하며 살아요
손영옥 : 아버지의 선한인품이 복을받앗네요 수술잘되엇다니 축하드립니다 두분의 우정을 응원합니다
여왕비선화 : 두분 건강하시고 앞으로 좋은 소식 기다리겠습니다아버님도 수술 잘 되셨다니 빠른 쾌유를 기도하겠습니다~
c j : 아버지가 무사하셔서 참 다행이네요. 준혁씨는 아픈 동생을 걱정하며 삐뚤지 않게 잘 자라서 성공했으니 또 다행이구요. 오랜 친구를 또 다시 이런 엄청난 인연으로 만났으니 행복하기만 기원합니다. 착한 아버지 건강하시구요!
기적 : 이제 이 한해도 한달밖에 남지
않았네요
날씨가 추워지니 뜻뜻한 오뎅국물이
생각나네요
준혁군 형제 그 추운겨울에
얼마나 따뜻한 손길이 필요했겠나
싶어 가슴이 짠하네요
쓰니 부친이 내어주신 약값
만오천원이 이렇게 큰 선물로
돌아올줄이야 누가 알았겠나요
다행히 너무 인품이 좋고 선하신
쓰니 부친께서 수술이 잘 되었다하니
너무 기뻐네요
쓰니님도 부친과 같이 작은 선행이라도 베풀줄 아는
부친의 자랑스런 따님이 되시길
바랍니다♡♡♡♡

... 

#고아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6,958건 1 페이지
게시물 검색
Copyright © www.iconvention.or.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 help@oxmail.xyz